코드스피츠 77 - ES6+ 2회

코드스피츠 77 - ES6+ 1/2회차

인사이드 자바스크립트, 자바스크립트를 말하다.

좋은 책이나, 3.1버전의 자바스크립트 엔진 기반으로 설명 되어있다.

현대 ES5이후의 자바스크립트 엔진이 달라졌다. 해마다 엔진 스펙이 달라진다.

엔진 스펙을 공부한다고해서 그게 장점이 되지 않는다.

그러면 뭘 배우냐?

작동원리 보다는 자바스크립트 자체의 추상적인 의미나, 체계를 배우는 게 훨씬 이득이다.

자바스크립트 엔진은 statement를 record로 바꿔주고, Record를 처리 하고, 그 다음 Record를 처리 하는 방식으로 동작한다. statement와 record는 대응 된다.

Flow control statement들은 Completion Record로 바뀐다.

그리고 Record를 뭘 선택할지 결정하는데 사용 된다.

Direct Flow Control

ABC언어들은 if, while, for를 제공하고, 다른 언어들이 이런 개념을 지원 한다면 ABC언어의 자손 언어라고 생각 할 수 있다.

Label

Identifier

  • $로 시작 할 수 없는 특징 제외하고는 자바스크립트 변수 선언과 동일하다.
  • :을 붙이면 label로 인식한다.
  • label은 브라우저가 해석하기에 Record로 해석 되지 않는다. 즉, statement로 볼 수 없다.

Scope

  • label은 같은 스코프안에 2개가 존재 할 수 없다. (static parsing에서 결정 됨.)

  • 함수로 범위가 제한 됨.

  • label scope가 따로 있음.

    • {}로 감싸면 스코프가 제한적으로 생성 됨.
    • label shadow도 발생할 수 있음.
    • 외부 label, 내부 label 간의 label scope로 인해서 외부 label이 가려지는 현상이 발생 함.
  • const test = () => {
    
    abc: { 
    console.log('start')
    if (true) {
      break abc;
    }
    }
    console.log('end')
    }
    test()

label range & label set

const label_test = () => {
console.log('0')
abc: 
  if (true) {
    break abc;
  }
  console.log('1')
bbb: 
  console.log('2')
}
label_test()

go to처럼 건너 뛰려면, 세가지 방법 밖에 없다.

  • label scope를 선언 한다.
  • iteration label
  • switch label
  • 예외적으로 loop의 continue

그리고 label이 ABC언어에서의 if, loop를 도입하기 전 원하는 곳으로 흐름을 이동시키기 위한 방법으로 고안한 것이었다.

현대 label과 과거의 goto와 차이점은 직접 이동 하는 것은 불가능하고, break, continue로 아래로 이동하는 것만 가능하다.

label이 위에 있으면 위로 갈 수는 없다. 그리고 왔다 갔다 할 수 없게 만들어져 있다.

loop에서는 왜 label name없이 break에서 쓸 수 있을까?

  • JS engine에서 암묵적으로 label name을 정해준다.
  • 이게 바로 auto label이라고 부르며, undefined named label이라고도 한다.
  • while, for문에서 주로 발생 됨.

앞주석을 쓰는 경우도 있음.

console.log('end') // a
console.log('00000000000') // a
console.log('000000000000000000') // a
A: console.log('end') 
B: console.log('00000000000') 
C: console.log('000000000000000000')

label구문은 블럭의 마지막부분으로 보내는 ABC언어의 예외라는 특징을 가지고 있다.

Java의 label 스펙을 그대로 JavaScript에서 그대로 가져 왔다.

Switch

  • Special label block만 쓸 수 있다.

    • case []:, default:
  • Fall through

    • break를 안 쓰면 default label까지 동작하는 현상
  • runtime evaluation switch vs non-runtime evaluation switch의 차이

    • switch(true) {
      default: console.log('c')
      case true: console.log('a')
      case false: console.log('b')
      }

    // a // b

    switch(true) { default: console.log(‘c’) case 1: console.log(‘a’) case false: console.log(‘b’) }

    // c // a // b

  • // 값에 대한 라우팅 테이블 방식
    
    const a = true
    temp17: 
    switch(a) {
     default: console.log('c')
     case f1(a): console.log('a') break temp17;
     case f2(a): console.log('b')
    }
    console.log('end')
    • 값에 의한 라우팅(분기) 개념이므로 case에 대한 값이 확정적일 필요는 없다. 어차피 Runtime에 평가되기 때문에 값 자체가 확정적일 필요 없음.
  • // chain of responsiblity
    
    switch (true) {
    case f3(): 
    case f4():
    }
    
    // example
    switch (true) {
    case network() === 'online':
    	case network() === 'wifi':
    case network() === 'offline':
    case localCache(): 
    default: 
    }

Switch가 Runtime에서 실행 된다는 말은 곧 한 줄씩 순차적으로 해석 실행 된다는 말이다. 아래 다음에 영향을 주게 된다.

let c = 2;
switch (true) {
  case c++ > 5: console.log(c); break;
  case c++ > 5: console.log(c); break;
  case c++ > 5: console.log(c); break;
  case c++ > 5: console.log(c); break;
  case c++ > 5: console.log(c); break;
  case c++ > 5: console.log(c); break;
}

// 7

코드스피츠 77 - ES6+ 2/2회차

77 - 2/2회차는 오디오가 녹음이 안되어서 73 - ES6 2회차 2/2로 시청 했다.

if () 옵셔널 
if () 
else 
  
if (c === 1) {
  
} else if (c === 2) {
  
} else if (c === 3) {
  
} else {
  
}

// 위의 코드와 같음.
if (c === 1) {
  
} else { 
  if (c === 2) {
  
  } else { 
    if (c === 3) {

    } else {

    }
  }
}

제어문에서는 if와 else문만 있다. 즉, 중문, 단문이 if else의 식으로 들어오는 형태다.

if (c < 5) {
  
} else switch (c) {
    
}

if (c > 5) {
  
} else for () {}

if / else가 익숙하면, 위의 코드도 이상할 것이 없다.

if (c === 1) {
  
} else if (c === 2) {
  
} else {
  
}

if (c === 1) {
  
} else {
  if (c === 2) {
  
  } else {

  }
} 
// 위와 같음

else는 후방 결합을 하게 된다. 그렇기 때문에 그에 대해 이해하지 못하면 버그가 생기게 된다. 이를 방지 하기 위해서는 중괄호로 바꿔서 쓰면 된다. (else if`를 쓸 필요가 없다.)

if 중첩은 부분적인 집합의 경우에만 써야 된다. 분기가 모두 동등하면, switch를 쓰면 된다.

if (c === 1) {
  
} else {
  if (c === 2) {
  
  } // else가 없는 경우, 코드를 다 확인 해야 된다. else에 온 이상, else로 끝나야 한다.
} 

개발의 지향점은 결국, 수정 해야 할 영역만 수정 하게끔 하는 것이 목적이고, 목표이다. 결국, 코드는 의도를 담아야 한다.

if문은 결국, 중첩된 구조를 기술하거나 단일 if else문을 이용해서 mandatory optional을 기술 할때 쓰고 병행 조건에 대해서 switch를 쓰는게 당연한데, switch는 병행 조건을 기술함으로써 예외가 발생하거나 나머지가 발생 할 수 있어서, 반드시 default를 써야 된다.

코드가 mandatory로 시작하면 mandatory로 끝나던지? optional이면, optional으로 끝내야 된다.

코드의 기본은 정리다. (프로그래밍의 도 같은 책도 찾아 보니 있었다.)

for

for (expression; expression; expression) {
  
}

// '', false, 0, undefined, null, NaN -> falsy
for (var i = 0; truthy; ex) {
  
}

for는 정말 특이한 녀석에 속한다.

for문의 truthy로 평가 되어야 하는 곳에 공문 (비어있는 식)이 오면, 무한 루프로 동작 하게끔 언어 상에서 예외로 두고 있다.

while

while(thuthy) {
  
}

let a = -1;
while(a > 2) {
  a++;
}

// 가정: 이런식으로 작성 된 코드가 있을 수 있음. 굉장히 어렵다.

while(act.method().c) {
  other.action();
}

let a = act.method().c
while(a) {
  other.action();
  a = act.method().c;
}

무조건 while문의 조건식이 while body안에 다시 등장하도록 만들어야 버그가 없다.

let a = act.method().c
while(a) {
  let r = other.action();
  a = act.method().c;
  if (r === 'abc') a = fasle;
}

while문 안에 if문으로 무한루프에 빠지지 않게 방어로직을 넣어주는 것도 좋다.

while문은 중문이 오는게 정상이다.

do-while

do {
  
} while (thuthy);

do a++; while(a); // 정상 문법

[Seungdols]
Written by@[Seungdols]
I'm interested in talking to other developers. So, I write a post on my blog.

GitHubTwitter